?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스티브 잡스가 병상에서 남긴 인생 메시지

스티브 잡스(1955~2011)가 췌장암으로 병상에 누워 자신의 과거를 회상하며 마지막으로 남겼던 메시지입니다.

나는 사업에서 성공의 최정점에 도달했었다. 다른 사람들 눈에는 내 삶이 성 공의 전형으로 보일 것이다. 그러나 나는 일을 떠나서는 기쁨이라고 거의 느끼지 못한다. 결과적으로, 부라는 것 내게는 그저 익숙한 삶의 일부일 뿐이다. 지금 이 순간에, 병석에 누워 나의 지난 삶을 회상 해보면, 내가 그토록 자랑스럽게 여겼던 주위의 갈채와 막대한 부는 임박한 죽음 앞에서 그 빛을 잃고 그 의미도 다 상실했다. 어두운 방안에서 생명보조 장치에서 나오는 푸른 빛을 물끄러미 바라보며 낮게 웅웅거리는 그 기계 소리를 듣고 있노라면, 죽음의 사자 숨길이 점점 가까이 다가오는 것을 느낀다.

이제야 깨닫는 것은 평생 배 굶지 않을 정도의 부만 축적되면 더 이상 돈버는 일과 상관없는 다른 일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사실이다. 그건 돈 버는 일보다는 더 중요한 뭔가가 되어야 한다. 그건 인관관계가 될 수도 있고 예술일 수도 있으며 어린시절부터 가졌던 꿈 일수도 있다.

쉬지 않고 돈 버는 일에만 몰두하다 보면 결과적으로 비뚤어진 인간이 될 수밖에 없다. 바로 나같이 말이다. 부에 의해 조성된 환상과는 달리, 하나님은 우리가 사랑을 느낄 수 있도록 감성이란 것을 모두의 마음 속에 넣어 주셨다. 평생에 내가 벌어들인 재산은 가져갈 도리가 없다. 내가 가져갈 수 있는 것이 있다면 오직 사랑으로 점철된 추억 뿐이다. 그것이 진정한 부이며 그것은 우리를 따라오고, 동행하며, 우리가 나아갈 힘과 빛을 가져다 줄 것이다.

사랑은 수천 마일 떨어져 있더라도 전할 수 있다. 삶에는 한계가 없다. 가고 싶은 곳이 있으면 가라. 오르고 싶은 높은 곳이 있으면 올라가보라. 모든 것은 우리가 마음먹기에 달렸고, 우리의 결단 속에 있다.

어떤 것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침대일까? 그건 "병상"이다. 우리는 운전수를 고용하여 우리 위해 돈을 벌게 할 수도 있지만, 고용을 하더라도 다른 사람에게 병을 대신 앓도록 시킬 수는 없다. 물질은 잃어버리더라도 되찾을 수 있지만 절대 되찾을 수 없는 게 하나 있으니 바로 "삶" 이다. 누구라도 수술실에 들어갈 즈음이면 진작 읽지 못해 후회하는 책 한권이 있는데 이름하여 "건강한 삶 지침서"이다.

현재 당신이 인생의 어느 시점에 이르렀던지 상관없이 때가 되면 누구나 인생이란 무대의 막이 내 리는 날을 맞게 되어 있다.

가족을 위한 사랑과 부부간의 사랑, 그리고 이웃을 향한 사랑을 귀히 여겨라. 자신을 잘 돌보기 바란다. 이웃을 사랑하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 17/12/31 "스티브 잡스가 병상에서 남긴 인생 메시지" 임현근 2017.12.30 1420
146 17/12/17 "하나님과 우리를 묶는 끈" 임현근 2017.12.19 1257
145 17/12/10 "인내를 가르쳐 주십시오" 임현근 2017.12.11 1300
144 17/12/03 "대림절에 대한 바른 이해" 임현근 2017.12.09 1354
143 17/11/26 "농부의 배려심" 임현근 2017.11.30 1375
142 17/11/12 "삶의 모범이라는 힘" 임현근 2017.11.21 1421
141 17/11/05 "행복을 위한 삶의 팁" 임현근 2017.11.05 1683
140 17/10/29 "삶에 즐거움을 주는 좋은 글" 임현근 2017.10.31 1916
139 17/10/22 "은혜를 베풀어 주옵소서" 임현근 2017.10.31 1933
138 17/10/15 "믿음의 애국" 임현근 2017.10.31 2018
137 17/10/08 "추수의 법칙" 임현근 2017.10.13 1919
136 17/10/01 "심은 대로 거두는 법칙" 임현근 2017.10.03 1759
135 17/09/24 "한계’라는 것" 임현근 2017.10.03 2100
134 17/09/17 "그럴 땐, 이렇게 하십시오" 임현근 2017.09.23 1820
133 17/09/10 "하나님의 작품 앞에서" 임현근 2017.09.23 1902
132 17/09/03 "가장 훌륭한 삶을 산 사람은" 임현근 2017.09.11 2174
131 17/08/27 "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 임현근 2017.09.11 2044
130 17/08/20 "생각이 힘이다" 임현근 2017.08.23 2567
129 17/08/13 "하나님께 가까이" 임현근 2017.08.23 2608
128 17/08/06 "꿀 차 한 잔의 값" 임현근 2017.08.11 2775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Next ›
/ 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Upcoming Events

  • mt
  • new
  • ks
  • prayer

말씀묵상/말씀듣기/찬양


  • Top